자유TALK

평론가가 말하는 신파가 문제인 이유

페이지 정보

본문

   

이동진: 

감정의 과잉이 문제가 아니라

도식성. 파리하고 얄팍한 도식성이 문제

 

(부산행의 경우) 지나치게 사람과 사람을 나누거나 인물의 감정을 드러내는 방법이 도식적이라

영화 자체를 얄팍하게 만든다


  

김중혁:

감정의 설명이 많은 순간 신파가 된다. 

우리가 감정을 충분히 이해했는데 더 설명하면 과잉이 되고 신파가 되는 것

관련자료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전체 8,029건 / 1페이지